default_setNet1_2

중국, 외환보유액 8개월째 증가 3조1,090억 달러

기사승인 2017.10.11  14:04:59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서울=동북아신문]중국의 외환보유액이 인민폐 강세 등의 영향으로 8개월째 증가했다.

지난 10월 9일, 중국인민은행은 지난 9월말 외환보유액이 3조1,090억 달러로 전달보다 170억 달러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예상치인 3조1,000억 달러보다 약간 많은 수준으로, 지난해 10월 3조1,200억 달러 이후 11개월 만에 최대 규모이다.

이에 따라 외환보유액은 지난 2월 이후 8개월 연속 증가하면서 2014년 6월까지 12개월 연속 늘어난 이후 최장기간 증가세를 기록했다.

최근 외환보유액이 증가세를 보이는 것은 중국정부가 자본 해외유출에 대한 통제를 지속하는데다가 달러화 약세에 따른 인민폐 강세가 이어진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편집]본지 기자 pys048@hanmail.net

<저작권자 © 동북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